광고
광고






강석주 통영시장, 굴 폐사 피해 어장 '복구지원 건의'

영양염류 농도 부족으로 폐사한 굴 양식 어업인 격려

시사통영 | 기사입력 2022/01/18 [15:03]

강석주 통영시장, 굴 폐사 피해 어장 '복구지원 건의'

영양염류 농도 부족으로 폐사한 굴 양식 어업인 격려

시사통영 | 입력 : 2022/01/18 [15:03]

▲     © 시사통영

강석주 통영시장은 김정호 국회의원(더불어민주당 경남도당위원장), 양문석(더불어민주당 통영·고성 지역위원장), 배윤주 시의원, 지홍태 굴수협조합장과 함께 16일 피해입은 어장을 방문했다.


지난 8월~11월간 영양염류 농도 기준치 이하로 인한 먹이생물 부족으로 피해(굴 폐사)를 입은 어장의 조속한 시일 내 피해 어업인들에게 복구비 지원이 될 수 있도록 방안을 논의했다.
 
통영시는 지난 8월~11월간 관내에 위치한 양식장에서 기르는 굴이 대량 폐사한다는 피해신고가 있어 약3개월 간 끊임없이 현장에 나가 피해를 조사하고 원인규명에 힘쓰는 등 굴 폐사 원인을 밝히기 위해 노력해 왔다.

그 결과, 남동해수산연구소로부터 영양염류 농도의 기준치 이하로 먹이생물 발생이 부족하여 폐사했다는 결과를 통보받아 자연재해로 인한 피해로 판단하고 피해 복구계획 수립 등 피해 어가 지원을 위한 노력을 기울였다.

통영시는 굴 폐사로 인한 추가적인 피해발생이 생기지 않도록 조기수확과 철저한 양식어장 관리에 힘쓰도록 굴 양식 어업인들에게 지도와 향후 피해 복구 비용을 산정하여 빠른 시일 내에 피해 복구를 할 수 있도록 재난지원금을 지원할 예정이다. 김병록기자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