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통영시, 전국체전 입상 선수·지도자 격려

시사통영 | 기사입력 2021/10/24 [07:20]

통영시, 전국체전 입상 선수·지도자 격려

시사통영 | 입력 : 2021/10/24 [07:20]

▲     © 시사통영

통영시는 지난 21일 ‘제102회 전국체육대회’에서 빛나는 성과를 거둔 선수, 지도자 및 학교 관계자를 불러 그 간의 노고를 격려하는 시간을 가졌다.


제102회 전국체육대회는 10월 8일부터 10월 14일까지 7일간 경상북도 구미시 일원에서 개최했다.

통영는 3개 종목(충무고 씨름, 동원고 요트, 우슈, 통영고 우슈), 6명의 선수가 출전하여 4명이 입상하는 쾌거를 거두었다.

종목별 입상자로는 충무고 2학년 최이건 선수 씨름 종목(청장급 80㎏) 금메달, 동원고 3학년 이민제 선수 요트 종목(국제레이저급) 금메달, 1학년 백승민 선수 우슈종목(태극권전능) 동메달, 통영고 2학년 안성범 선수 우슈 종목(남권전능) 동메달을 차지했다.

안휘준 통영시체육회장은 “늘 응원해 주시고 아낌 없는 지원을 해 주신 통영시에 감사드리며, 학생들의 꿈을 이루어 나갈 수 있도록 앞으로도 더욱 더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강석주 통영시장은 “훌륭한 성적으로 우리 지역을 빛내 주셔서 대단히 감사드리며, 코로나19 장기화로 힘든 나날을 보내고 있는 우리 시민들에게 메달의 기쁨을 안겨준 선수 여러분들과 대회출전을 위해 물심양면으로 힘쓰신 지도자 선생님께도 다시 한 번 감사의 인사를 드린다.”고 격려의 말을 전했다.김병록기자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