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북신동, 찾아가는 보건복지서비스

시사통영 | 기사입력 2021/04/01 [14:49]

북신동, 찾아가는 보건복지서비스

시사통영 | 입력 : 2021/04/01 [14:49]

▲     © 시사통영


북신동행정복지센터(동장 임석현)는 지역주민의 복지관련 의견을 수렴
, 자체적해결 가능한 의제를 도출해 내는 주민주도 마을복지계획 수립을 위해 북신동 거주 주민을 대상으로 3월부터 복지욕구조사를 실시하고 있다.

 

현재까지 취약계층과 일반주민 등 200여명이 참여하고 있는 복지욕구조사는 코로나 감염병 예방을 위한 방역수칙을 준수하여 우편조사와 유선조사 및 복지통장, 지역사회보장협의체의 협조로 설문지에 의거한 조사를 통해 우리지역 주민의 소리를 생생히 듣고자 노력하고 있다.

 

또한 욕구조사결과분석과 논의 절차를 거쳐 20215월부터 북신동“Happy 공감투게더특화사업을 추진할 예정이다.

 

한편 북신동은 복지사각지대와 위기가구에 대해 긴급생계비, 의료비 지원 및 연계와 경제적 어려움으로 인한 각종 공과금 장기체납 지원, 저소득 독거노인 및 한부모가구에 밑반찬지원, 생계곤란 가구에 각종 민간자원 연계, 복합적복지위기가구 사례관리 실시, 거동불편 취약계층을 위해 복지관련 신청 지원 등 종합적인 복지상담 창구의 역할을 하고 있다.

 

임석현 북신동장은 복지욕구조사를 토대로 지역주민 모두가 합심하여 코로나 상황속에서도 우리 주위의 어려운 이웃에게 관심을 갖고, 찾아가는 보건복지서비스를 통해 조금이나마 위기사유가 해소되며, 장기적으로 우리지역의 주민력 향상과 지속가능한 상호돌봄 공동체가 이루어지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