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통영해경, 베트남 국적 불법체류 선원 6명 검거

시사통영 | 기사입력 2020/06/17 [10:23]

통영해경, 베트남 국적 불법체류 선원 6명 검거

시사통영 | 입력 : 2020/06/17 [10:23]

 

▲     © 시사통영


통영해양경찰서(서장 김평한)는 지난 15 베트남 국적 불법체류 선원 6명과이들을 태운 어선 A(9.77, 연안복합)B(9.77, 연안복합)의 선장 C(56)D(40)를 출입국관리법 위반 혐의로 적발했다고 밝혔다.

 

어제 오후 726분경 통영시 욕지도 남방 해상에서 조업 중인 A호 및 B호에 불법체류자가 있다는 신고가 접수되었다.

 

통영해경은 경비정 및 욕지 연안구조정을 급파해 해상 검문검색을 실시하여 관련사실을 확인하였고 A호와 B호에 승선하고 있던 베트남 국적 불법체류자 각 3, 6명을 검거했다.

 

검거된 불법체류자 6명은 창원 출입국 외국인사무소로 신병이 인계됐다.

 

외국인이 대한민국에서 취업하려면 대통령령에 따른 체류 자격을 받아야 하며, 이를 위반하여 취업활동을 하거나 체류자격을 가지지 아니한 사람을 고용한 자는3년 이하의 징역이나 2천만원 이하의 벌금에 처해질 수 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