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살고 싶은 통영 행복펀드』 1인가구 고독사 예방사업 실시

시사통영 | 기사입력 2020/05/21 [11:36]

『살고 싶은 통영 행복펀드』 1인가구 고독사 예방사업 실시

시사통영 | 입력 : 2020/05/21 [11:36]

 

▲     ©시사통영

 

통영시는 513일부터 1인가구 고독사 예방사업으로 반찬 잘 만드는 멋진 남자, 밥은 먹고 다니자’(이하 밥먹자) 사업을 시행한다.

 

밥먹자는 살고 싶은 통영 행복펀드 2020년 나눔사업 중 하나로 만 40~64세 미만 저소득 고위험군 1인 남성가구 10명을 대상으로 사회활동 참여 유도와 사회적 관계망 구축을 통해 고독사를 예방하고자 하는 사업이다

 

통영시지역사회보장협의체에서 추진하는 밥먹자사업은 매월 둘째·넷째 주 수요일(15:00~17:30) 북신동 소재 통영조리전문학교에서 진행된다.

 

일반적인 반찬지원사업과 달리 참여자들이 직접 재료를 다듬고, 음식을 만든 다음 미리 준비한 도시락 용기에 담아 집에 가져갈 수 있다.

 

이날 첫 수업 메뉴는 조갯살 미역국, 돼지두루치기, 열무김치로 참여자들이 모여 같이 재료도 손질하고 서로 음식 간을 봐주며 화기애애한 분위기로 마무리 했다.

 

참여자 중 한 분은  "평소 직접 음식을 해 먹어 별 기대 없이 참여했는데, 대충 해 먹는 반찬이 아닌 정확한 레시피로 맛있는 반찬을 만들 수 있어 좋았다다음 수업이 기대된다"고 말했다.

 

통영시 관계자는 "이 사업은 혼자 사는 분들의 사회참여 유도가 목적이기 때문에 기존의 밑반찬 지원사업과는 차별화된 것으로 오늘의 시작이 뜻깊다고 할 수 있다.”고 말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