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2020경남고성공룡세계엑스포 9월로 연기 결정

군민과 관람객의 안전이 최우선

시사통영 | 기사입력 2020/03/06 [10:51]

2020경남고성공룡세계엑스포 9월로 연기 결정

군민과 관람객의 안전이 최우선

시사통영 | 입력 : 2020/03/06 [10:51]

- 코로나19감염 확산 여파로 2020공룡엑스포 9월로 연기 결정

- 가을에 열리는 고성가리비축제, 소가야문화제 등 지역문화 행사와 연계

 

▲     © 시사통영

 

▲     © 시사통영

 

군민과 관람객의 안전을 위해 고심 끝에 공룡엑스포를 9월로 연기 합니다

 

()경남고성공룡세계엑스포조직위원회(위원장 백두현)5일 고성군청 브리핑룸에서코로나19의 여파로 인해 2020경남고성공룡세계엑스포를 연기한다고 밝혔다.

 

최근 코로나19가 확산으로 엑스포 개최 불확실성이 높아지면서 교육기관의현장체험학습 일정, 각종 사업에 대한 진행여부, 예매권 사용 여부 등 다양한 분야에서 발생하는 혼선을 대비해 조직위의 조속한 입장 발표가 필요한 시점이었다.

 

따라서 이날 조직위는 코로나19의 확산으로 긴급이사회를 소집해‘2020공룡엑스포 개최 계획 변경의 건을 긴급안건으로 상정했다.

 

참석한 이사들은밀폐된 공간이 많은 엑스포 행사장 특성상 코로나19의 노출에 취약할 수 있다코로나19의 확산에 따라 군민과 관람객의 안전을 고려했을 때 엑스포 개최 연기는 불가피하다고 했다.

 

이사들은 또 연기 시기는 관내 축제와 연계하기 좋은 9월이 타당한 것 같다고 의견을 모았으며 2020경남고성공룡세계엑스포의 연기 시점은 계절환경, 여건 등을 고려 918일부터 118일까지가 적합하다고 결정을 내렸다.

 

백두현 위원장은 최근까지 엑스포 정상개최를 위해 모든 업무를 일정대로 추진해왔으나 코로나19 확산세가 지속되는 현재 군민, 관람객의 안전이 무엇보다 우선되어야 한다.”고 말했다.

 

이어서 가을로 연기 된 만큼 전화위복의 계기로 삼아 고성가리비축제, 농업인축제 등 지역문화 행사와 연계 해 군 전체를 축제의 장으로 만들겠다고 말했다.

 

한편 기존에 구입한 예매할인권은 교환 또는 환불 등의 불편한 절차 없이 변경된 엑스포 기간 동안 사용할 수 있으며, 코로나19 불안감으로 예매권구입하지 못한 분들을 위해서 입장권 예매기간을 630일까지 연장하기로 했다. 자세한 사항은 엑스포 공식홈페이지나 엑스포조직위(055-670-3823~26)에 문의하면 된다.

※ 정당·후보자에 대한 지지 또는 반대의 글을 게시하고자 할 경우에는 실명인증 후 등록하셔야 합니다.
실명확인 된 게시물은 실명인증확인 여부가 표시되며, 실명확인 되지 않은 정당·후보자에 대한 지지 또는 반대 게시물은 선관위의 요청 또는 관리자의 판단에 의해 임의로 삭제될 수 있습니다.
※ 본 실명확인 서비스는 선거운동기간(2020.04.02~2020.04.14) 동안에만 제공됩니다.
  • 실명인증
  • ※ 일반 의견은 실명인증을 하지 않아도 됩니다.
  • 도배방지 이미지
  • ※ 이 댓글에 대한 법적 책임은 작성자에게 귀속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