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통영소방서 사회복지전문대, 화재피해가구 심리상담

시사통영 | 기사입력 2020/01/29 [18:20]

통영소방서 사회복지전문대, 화재피해가구 심리상담

시사통영 | 입력 : 2020/01/29 [18:20]

 

▲     © 시사통영


통영소방서 사회복지 전문대(대장 김필순)는 통영시 도산면 주택 화재가 발생해 실의에 빠진 강씨의 가정과 이웃주민을 찾아 심리상담사 활동을 실시했다고 28일 밝혔다.

 

이번 찾아가는 심리상담 프로그램은 직·간접피해를 입은 도산면 강 씨 가정과 이웃 주민이 심리적 스트레스가 증가함에 따라 후유증 예방을 위한 심리안정지원 일환으로 계획 됐다.

 

통영소방서 사회복지전문대는 지난 20187월에 발대하여 재난피해를 입은 당사자와 가족 등 피해자의 심리안정과 정신건강 관리를 위해 왕성한 활동을 펼치고 있다.

통영소방서 사회복지전문대 김필순 대장은 앞으로도 각종 재난 피해자들과 소방공무원 등 외상 후 스트레스 극복에 도움을 주고 일상생활에 조기 복귀하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