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국가지원지방도 67호선(명정~광도) 우회도로 개설

국토교통부 예비타당성조사 대상사업 선정

시사통영 | 기사입력 2020/01/08 [12:58]

국가지원지방도 67호선(명정~광도) 우회도로 개설

국토교통부 예비타당성조사 대상사업 선정

시사통영 | 입력 : 2020/01/08 [12:58]

 

▲     © 시사통영

 

▲     © 시사통영

 

▲     © 시사통영

 

남부내륙철도(KTX)개통에 대비하고 급증하는 죽림 신도시 인구의 시내진입시 유일한 국도14호선(국지도 67호선 중복)대체 신교통망 구축이 필요성이 제기돼 왔다.

 

시는 국회, 국토부, 경남도를 수차례 방문건의하여 국토부의 용역결과에 따라 본 사업이 예비타당성조사 대상사업으로 선정하고 기획재정부에 제출되었다.

 

기획재정부는 1년간 한국개발연구원(KDI)의 일괄예비타당성 조사를 거쳐 , 국토부와 협의 후 5개년 계획을 수립 및 고시할 예정이다

 

우회도로 개설은 5.1(터널 2개소 2.5, 해상교량 0.9)로 총사업비는 1,400억원이 투입되는 대형사업이다.

 

통영시는 정부정책으로 진행중인 통영 폐조선소 재생사업의 성공과 국민신뢰회복을 위해 국지도 67호선 우회도로는 꼭 필요한 사업임을 인식하고 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