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남해 창선면 해상 낚싯배 좌초...승객 10명 구조

시사통영 | 기사입력 2019/11/17 [16:32]

남해 창선면 해상 낚싯배 좌초...승객 10명 구조

시사통영 | 입력 : 2019/11/17 [16:32]

 

▲     © 시사통영


17일 오후 1225분께 남해군 창선면 적량항 앞 해상에서 A(4.07, 낚싯배, 사천선적, 승선원 11)가 암초에 좌초됐다.

 

A호는 17일 오전 7시께 삼천포 팔포항에서 승객 10명을 태우고 선상 낚시를 하기 위해 출항했다.

 

이 날 오후 1225분께 다른 곳으로 이동하던 중 암초에 걸려 좌초 되자 선장이 통영해경에 구조 요청을 했다.

 

신고를 접수한 통영해경은 사천파출소 연안구조정을 현장으로 급파했다.

 

같은 날 오후 1250분께 현장에 도착하여 A호에 승선해 있는 승객 10명을 구조 오후 156분께 삼천포 팔포항으로 이송했다.

 

한편, 좌초된 A호는 후미 부분 바닥에 약 20CM 가량의 크랙을 발견되었을 뿐 자력 항해는 가능했던 것으로 알려졌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