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통영 명품딸기 본격 출하

시사통영 | 기사입력 2019/11/06 [11:12]

통영 명품딸기 본격 출하

시사통영 | 입력 : 2019/11/06 [11:12]

 

▲     © 시사통영

 

▲     © 시사통영

 

▲     © 시사통영

 

▲     © 시사통영


소비자 맞춤형 최고품질 "통영 명품딸기"가 본격 출하를 시작했다.

 

통영은 풍부한 일조량과 비옥한 토양요건 등 최적의 딸기 재배 요건을 구비하고 있으며 친환경적으로 재배되어 맛, , 당도가 좋고, 칼슘과 게르마늄 등을 다량 함유하고 있어 최고품질을 자랑한다.

 

특히 한 달 정도 앞당겨 출하된 통영 딸기는 지난 1025일 첫 수확을 시작으로 내년 5월까지 서울, 부산, 창원 등으로 출하 된다.

 

통영시농업기술센터는 딸기 관행농법에서 발생하는 악성노동, 품질 불균일 저온기 병해충 발생 등의 문제 해결을 위하여 고설식 수경재배시설, 에너지절감시설 및 무인방제시설 지원 등 지속적인 추진을 통해 통영딸기 생산기반 경쟁력 확보 및 품질향상을 위한 기술보급에 주력해왔다.

 

특히 딸기재배농업인들의 역량강화를 위하여 농업기술센터에서 운영하고 있는 농업대학과 새해농업인실용교육 딸기반을 개설하고 해외전문가 초빙 교육 등을 통해 재배기술력 극대화와 육묘 및 재배시기별 현장컨설팅과 선진지 벤치마킹을 병행하고 있다.

 

통영시농업기술센터 관계자는향후 대외 경쟁력 강화를 위해 딸기의 품질향상 및 노동력경감, 우량딸기묘 생산을 위하여 첨단 생력화시설의 지속적 보급과 맞춤형 딸기재배기술 보급으로 통영 명품딸기 육성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통영 딸기는 현재 도산면, 광도면을 중심으로 29여 농가 15ha에서 재배 되고 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