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용남면사회보장협의체ㆍ충렬여고 업무협약 체결

고독사 예방 및 지역공동체 활력 회복 물고 터

시사통영 | 기사입력 2019/10/28 [20:30]

용남면사회보장협의체ㆍ충렬여고 업무협약 체결

고독사 예방 및 지역공동체 활력 회복 물고 터

시사통영 | 입력 : 2019/10/28 [20:30]

 

▲     © 시사통영

 

▲     © 시사통영


용남면지역사회보장협의체(민간위원장 어창호)는 지난 28일 용남면사무소2층 회의실에서 충렬여자고등학교 교감 외 관계자, 용남면지사협(약칭) 위원 등 15명이 참여한 가운데 누룽지와 사랑 나눔 활성화와 관내 복지사각지대 및 자원발굴과 서비스연계를 약속하는 용남면지사협과 충렬여자고등학교 간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이번 업무협약은 용남면 나눔보듬사업의 일환으로 고독사 예방과 지역공동체 활성화를 도모하고자 지난 8월부터 추진 9월 첫 활동을 시작한용남면 누룽지와사랑 나눔사업의 정착과 활성화, 관내 복지사각지대 및 자원 발굴, 서비스 연계지원 등을 위하여 누룽지를 정기적으로 기탁해주고 있는 충렬여자고등학교와 용남면지역사회보장협의체 간의 결속을 더욱 돈독히 하고자 추진했다.

 

평소나눔과 배려의 날을 실천하며 학생과 교사가 함께 지역사회에서 나눔문화 활성화를 조성하는데 앞장서고 있는 충렬여자고등학교에서는 이런 나눔과 보듬의 취지에 흔쾌히 동참하여 학교 급식소의 잔밥으로 누룽지를 만들어 용남면지사협에 매월 기탁해주고 있다.

 

이번 업무협약을 통하여 관내 복지사각지대 및자원발굴, 서비스연계 등에도 더욱 관심을 가지고 동참할 것으로 기대된다.

 

어창호 용남면지사협 민간위원장은 누룽지 사랑 나눔 활동이 관내 취약가구의 삶의 질을 향상시키고 지역공동체와 함께 하는 힘찬 출발의 기회가 되도록 용남면지사협 위원들과 힘을 모아 적극적이고 다양한 활동을 추진하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업무협약 체결 후 충렬여고에서 기탁한 누룽지와 용남면지사협 위원들이 손수 준비한 밑반찬을 위원들과 함께 관내 10세대에 전달하며 10월 활동을 했다.

 

충렬여고 이치은 교장을 대신한 장응철 교감은본인도노모를 모시다보니 이런 사업이 정말 중요하고 새삼 좋다고 느낀다. 저희 충렬여자고등학교에서 힘이 닿는 데로 적극적으로 돕겠다고 말했다.

 

 

박병규 용남면장은 용남면에서도 적극적이고 세심한 맞춤형복지 실천을통하여 어려움을 호소하는 주민들에게 귀를 기울이고 고독사로 방치되어 외롭고 힘든 이웃이 없도록 민관이 함께 협력하여 나눔과 보듬이 함께하는 행복한 용남면을만드는데 최선을 다하겠다고 피력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